순환질환이란



구조적 정렬이 순환에 있어 무대셋팅이라면 체액은 인체 내 순환루프(circulation loop)의 주인공이라 할 수 있습니다. 눈에 보이는 실체로서의 순환인 것입니다. 그렇다면 체액의 순환은 어떻게 이루어질까요?










혈액은 혈관을 통해 몸 전체를 순환하는데 혈관벽은 반투과성 막이어서 혈액의 액체 성분들이 조직 속으로 빠져나가게 됩니다. 혈관내의 혈액은 투과가 불가능한 단백질 성분들과 세포들이 있어서 고삼투압 상태이기 때문에 전신을 흐르는 과정에서 혈액 속 액체 성분이 조금씩 전신의 조직 속으로 빠져나가게 됩니다. 이 액체 성분(혈장)은 '조직액'이라고 부르는데 풍부한 산소와 에너지를 머금고 있어 각 조직의 세포에 필요한 것들을 전달해주고, 세포의 대사 찌꺼기들과 이산화탄소는 수거합니다. 정상적인 순환루프에서는 이 조직액들이 그대로 고여 쌓이지 않고 림프계(lymphatic system)라는 순환 체계가 있어 자연스럽게 배출됩니다.



조직에 조직액이 많아지면 마치 물이 꽉차서 넘치는 것처럼 전신에 퍼진 미세 림프관 안으로 밀려서 들어가게 됩니다. 일단 림프관으로 들어간 액체는 '림프액'으로 불립니다. 이 림프액들은 림프관을 흐르는데 왼쪽 상반신과 하반신 전체에 존재하는 모세 림프관들은 모여서 좌림프총관을 이루고,오른쪽 상반신의 모세림프관들은 우림프총관으로 모입니다. 결국 쇄골하정맥(subclavian vein)이라는 이름의 정맥으로 연결되는데 이렇게 정맥으로 들어온 림프액은 다시 '혈액'의 일부분이 됩니다.

혈관과 달리 림프관은 한쪽 끝이 막혀있습니다. 림프의 순환은 심장박동이 아닌 근육의 움직임에 따른 압력에 의해 일어나기 때문에 장시간 가만히 앉아있으면 다리의 림프순환이 잘 일어나지 않아 붓게 됩니다. 림프관 곳곳에는 림프액을 걸러주는 림프절이 있습니다. 림프절은 새로운 림프구를 만드는 역할도 하는데 우리 몸에 외부침입자가 들어오면 림프절에서 림프구가 증식하여 림프절이 커지고 부드러워집니다.


조직액이 유입되는 방식 때문입니다. 모세림프관은 막힌 벽이 아니고 그림처럼 모세림프관의 바깥에는 필라멘트라 불리는 끈이 붙어 있는 판막으로 되어 있습니다. 모세 림프관 주변에 조직액이 많아지면 주변 조직 압력이 높아지게 되어 섬유성 필라멘트가 모세 림프관의 판막을 잡아당기게 됩니다. 이때 판막 사이에 공간이 생겨 조직액이 림프관 안으로 들어가게 되어 림프액이 되는 것입니다. 이 과정에 모두 끝나 모세 림프관에 림프액이 차 조직압이 감소하면 이 막들이 닫히게 됩니다.

만약 림프배농을 위해 강한 압으로 특정 부위를 누르면 모세림프관의 판막은 열리지 않을 뿐 아니라 오히려 필라멘트를 끊어지게 만들 수 있습니다. 그 결과 아예 판막의 기능이 상실되어 노폐물이 빠지지 않고 고이는 역효과를 낳을 수도 있습니다. 가볍고 부드럽게 필라멘트를 당겨 판막이 열려야 조직 내 대사산물, 노폐물을 실은 조직액이 림프관으로 이동하여 몸 밖으로 배출 될 수 있습니다.

일단 림프관에 들어간 림프액은 시럽처럼 걸죽하며 아주 느리게 이동하는데 림프관에 들어갔다고 무조건 심장근처의 정맥까지 이동하는 것은 아닙니다. 림프액이 림프관 안에서 잘 이동할 수 있도록 여러 요인이 작용해야 합니다.

림프액을 흐르게 하는 요인으로는
1. 림프액이 증가하면 림프관의 신장 수용기(stretch receptors)가 자극을 받습니다. 신장수용기는 이 자극을 척수 신경으로 신호를 보내고 척수 신경에서 온 반응(reflex pathways)을 통해 움직입니다.
2.림프관 벽에 있는 평활근이 근육세포에서 시작되는 수축(Cell initiated contraction)으로 자동 근발생적 수축(Automatic myogenic)을 합니다.
3.림프관의 중막에는 많은 종류의 신경 종말이 분포하므로 이것은 자율신경의 지배를 받아 움직입니다.
이외에 외부적인 요인으로
4.림프관 주변의 골격근들이 수축하여 림프액이 짜 올려지며 자가운동성이 증가됩니다.
5.심박동에 의해 생긴 혈관의 맥동이 말초까지 전달 되면서 림프관 주변에 파형을 전달시켜 자극을 주기적으로 주면서 림프관이 원활히 움직이게 합니다.
6.호흡을 할 때마다 흉강내 압력이 변화되면서 유미조를 비롯한 림프관과 장기 주변의 임파절, 하부에서 올라오는 중심부에 위치한 흉관이 자극을 받게 됩니다.
7.복강 내에서 장이 꿈틀꿈틀 연동운동을 함으로써 복강내의 림프관이 자극을 받게 되면서 림프액의 이동이 촉진됩니다.

이처럼 림프액의 이동은 아주 미세한 자극에 움직이는 것이므로 이를 강한 압력으로 움직이려 한다면 오히려 흐름에 방해를 줄 뿐인 것입니다. 작은 긴장에도 신경, 심장, 호흡,장의 운동은 멈추어지므로 마찬가지로 림프의 흐름에도 악영향을 미칠 뿐인 것입니다. 더구나 모세림프관의 필라멘트는 쉽게 끊어지기도 하는 특성이 있어 림프배농요법이 효과적이기 위해서는 이렇게 림프관과 림프액 등 림프의 순환에 대한 정확한 이해가 있어야 하며 적절한 압과 방향성을 구사할 수 있는 손의 테크닉이 필요합니다. 강한 압은 오히려 림프의 순환에 도움을 줄 수 없습니다.